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정진우 "안철수·박지원 촛불집회 폄하 말라"

[사진 정진우 부대변인 페이스북]

[사진 정진우 부대변인 페이스북]

정진우 더불어민주당 부대변인이 안철수 전 국민의당 공동대표와 박지원 국민의당 대표에게 "촛불집회를 폄하하지 말라"며 비판의 목소리를 냈다.

9일 안 전 대표는 "정치권이 헌법재판소를 압박하는 건 바람직하지 않다"며 오는 11일로 예정된 광화문 촛불집회 불참을 시사했다. 또한 국민의당 박지원 대표는 이날 한 라디오 프로그램에 출연해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가 광화문에 촛불을 더 밝히자고 말한 것은 헌법재판소에 대한 예의가 아니라고 비판했다.

이를 두고 정 부대변인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참으로 어이없다"며 "안 전 대표와 박 대표는 국민들이 적극적으로 참석하는 것이 두려운가"라며 반문했다. 또한 "박근혜 대통령의 헌재 탄핵심리 방해와 특검 조사 불응, 새누리당의 국면 반전 시도에 분노한 국민들이 다시 촛불집회에 나오는 것을 두고 왜 시비인가"라고도 했다.

그는 "촛불집회에서 국회의원들이 국민들과 함께 하는 것은 비판할 것이 아니라 칭찬하고 독려해야할 일"이라며 "왜 헌재를 압박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느냐"고 물었다.

그러면서 "촛불집회에 대해 '헌재를 압박 하는 것은 부적절'하다는 식의 발언은 박 대통령 헌재 심리 변호인단의 논리와 별 다르지 않다"며 "안 전 대표와 박 대표는 촛불집회를 폄하하지 말라"고 일침을 가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