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설현이 요새 맛 들렸다는 새로운 취미

[설현 인스타그램]

[설현 인스타그램]

걸그룹 AOA 멤버 설현(22)의 최근 취미가 공개됐다.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요새 설현이 인스타그램 라이브방송에 자주 출몰한다'는 내용의 글이 올라왔다.
설현이 인스타그램 라이브방송에 남긴 댓글들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설현이 인스타그램 라이브방송에 남긴 댓글들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글에 따르면 설현은 걸그룹 나인뮤지스 경리의 애완견 시로의 라이브방송에 "시로야"라고 강아지의 이름을 부르거나, 강아지가 카메라를 잘 안 쳐다보자 "얼굴 보여달라"고 애원하기도 했다.

또한 "아직 애기네 애기"라며 시로를 귀여워했다.

설현은 같은 소속사 그룹 FT아일랜드 이홍기의 라이브방송에서는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라고 덕담을 건네기도 했고, 방송인 하하의 라이브방송에서는 "팬이에요"라고 밝히기도 했다.

이국주의 라이브방송에서는 "설현이도 (이름) 불러주세요"라고 애교를 부리기도 했고,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상에서 유명한 강아지 달리의 방송에서는 누워있는 강아지를 보며 "무기력"이라는 댓글을 달기도 했다.

이를 본 팬들은 "설현 진짜 귀엽다" "인스타그램 자주 하나보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태그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