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홍대 세종캠퍼스 남학생들 단톡방에서 여학생 성희롱

홍익대 세종캠퍼스 학생들이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 단체 채팅방에서 여학생을 성희롱했다는 신고가 접수돼 학교가 조사에 나섰다.

9일 홍익대에 따르면 최근 성평등상담센터에 남학생 여러 명이 같은 과 여학생을 대상으로 성희롱과 성적 비하 발언을 했다는 내용의 피해신고가 접수됐다. 대학 측은 조만간 해당 남학생들을 불러 조사한 뒤 절차에 따라 징계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다.

성희롱 사건은 지난 7일 한 인터넷 커뮤니티 게시판에 ‘대학 내 단톡방 성희롱의 피해자가 되었습니다. 도와주세요’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오면서 외부로 알려졌다. 현재 해당 글은 삭제된 상태다. 당시 단톡방에서는 ‘옆 자리에서 술 따르는 게 정답’ ‘남존여비 부활’ 등의 대화가 오간 것으로 알려졌다. 홍익대 관계자는 “가해 학생들의 신변보장을 위해 신고가 접수됐다는 것 외에는 아무 내용도 확인해 줄 수 없다”며 “징계 일정이나 수사의뢰 여부도 공개하지 않겠다는 게 학교 측 입장”이라고 말했다.

세종=신진호 기자 shin.jinh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