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아웃사이더 “홍진영, 안아주고 싶은데…”

가수 홍진영(왼쪽)과 아웃사이더 [사진 일간스포츠]

가수 홍진영(왼쪽)과 아웃사이더 [사진 일간스포츠]

가수 아웃사이더가 9일 홍진영에 대해 “활발하고 명랑하지만 그 이면에 소녀같고 가냘프면서도 섬세한 면이 있다”고 칭찬했다.

아웃사이더는 이날 서울 서교동 ‘신한카드 판스퀘어’에서 열린 '홍진영 쇼케이스'에 참석해 홍진영을 “팔색조 같은 매력이 있다”며 이같이 평가했다. 아웃사이더는 또 “안아주고 싶은데, (그렇게 해주지 않아도 스스로) 든든하게 갈 수 있는 가수”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저는 거의 3년 동안 토크콘서트를 많이 했다”며 “그런데 사람들이 제 음악은 아는데 얼굴을 기억 못하더라. 올해는 여러분을 더욱 많이 찾아뵙겠다”고 말했다.

이 자리에서 홍진영은 ‘사랑한다 안한다’ 등 자신의 노래를 소개했다. ‘사랑한다 안한다’는 짝사랑에 빠진 한 여자의 애타는 마음을 표현한 곡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