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정부세종청사~오송역 택시비 인하…1만6000원 단일요금

세종특별자치시는 시민편의를 제공하고 정부세종청사를 방문하는 KTX오송역 이용객을 위해 20일부터 택시요금을 인하한다고 9일 밝혔다.

요금 인하는 그동안 오송역~정부세종청사간 택시 이용객이 할증 체계 등에 따라 비싼 요금을 부담해 온 것을 개선하기 위한 조치다. 세종시는 1만9000원 가량이던 현행 택시비를 3000원 내린 1만6000원(단일요금)에 이용할 수 있도록 결정했다. 기본 운임체계는 유지하고 정부세종청사(어진동)에서 오송역 구간만 운임을 정한 것으로 그 밖에 지역은 적용되지 않는다.

세종시 장민주 교통과장은 “택시요금 인하는 택시업계와 노조, 개인택시의 협조로 결정된 것”이라며 “앞으로도 택시 서비스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세종=신진호 기자 shin.jinh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