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엔진 이상·센서 오류' 아시아나·진에어 여객기 회항

인천국제공항을 출발해 태국과 필리핀으로 향하던 국내 항공사들이 잇따라 회항했다.

8일 오후 9시 5분쯤 인천에서 출발한 아시아나 OZ743편이 엔진 이상으로 인천공항 상공을 맴돌다 11시 30분쯤 비상 착륙했다.

이 비행기에는 승객 250여명이 탑승했다.

아시아나 항공 측은 "엔진에서 소음이 발생해 안전을 위한 회항 조치를 한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인천에서 필리핀으로 가려던 진에어 LJ023편 역시 오후 9시 54분쯤 이륙하자마자 화재 경고등이 울려 회항한 뒤 1시간 만인 10시 44분께 비상 착륙했다.

진에어 측에 따르면 화재는 발생하지 않았으며 센서 오류로 인한 이상으로 판명됐다. 비행기에는 승객 325명이 탑승하고 있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