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fine.fss.or.kr에서 노후자금 설계 하세요

노후 자금 컨설팅을 손쉽게 받을 수 있는 길이 열렸다. 금융감독원이 9일 시작하는 ‘연금저축 어드바이저’를 통해서다. 금감원이 운영하는 금융소비자정보 포털사이트 파인(fine.fss.or.kr)에 접속해 연금저축 어드바이저 항목을 클릭하면 이용할 수 있다. 연금저축 설계 시작하기, 전문가에게 상담받기, 유용한 연금저축 정보보기 등으로 구성됐다.

생년·퇴직일 등 입력하면 알려줘

연금저축 설계 시작하기에서는 회원에 가입하지 않고도 출생과 퇴직연월, 연금 정보를 입력하면 부족한 노후자금과 필요한 추가 납입액을 확인할 수 있다. 연금정보는 직접 입력하거나, 파인의 ‘통합연금포털’에서 ‘연금 수령정보’를 다운로드 받은 뒤 다시 업로드 하면 내용이 자동으로 입력된다. 노후생활비·물가상승률·기대수익률 등의 변수를 본인 사정에 맞게 조정하고, 부동산·현금 등 연금 외 자산을 추가로 입력해 보다 정확한 재무진단 결과를 볼 수도 있다.

투자성향에 알맞은 구체적인 상품도 알려준다. 원금손실 여부, 보험료 납부 방법, 연금 수령 방법, 수수료 등을 입력하면 연금저축의 상품유형(신탁·보험·펀드 등) 순위를 제시한다. 유형을 선택하면 해당 유형에 속하는 상품 목록에 제시되고, 이를 수익률·공시이율·설정액 등 일정한 기준에 따라 정렬시켜 조회할 수 있다. 중도해지 시 손실 등 소비자 피해 예방을 위한 유의사항과 연금저축 적립·해지·수령 시 절세 노하우 등 연금저축 관련 정보도 종합적으로 안내한다.

8일 서비스 시연회에 참석한 진웅섭 금감원장은 “이 서비스를 활용하면 금융정보와 상담서비스를 원스톱으로 제공받을 수 있어 효과적인 노후 준비가 가능할 것”이라고 말했다.

고란 기자 neora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