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도로공사 배구단, 설 연휴 봉사활동

여자프로배구 한국도로공사 하이패스는 설 연휴를 앞두고 봉사활동에 나섰다.

도로공사 선수단은 연고지인 김천 지역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25일 김천시청에서 추천한 세 가구와 김천시배구협회에서 추천한 한 가구를 합해 모두 4가구에 연탄 2000장을 직접 배달했다. 올스타 휴식기를 맞아 김종민 감독을 비롯한 선수단 28명 전원이 나섰으며 김천시배구협회, 배구단 서포터즈, 경기장대행사에서도 50여 명이 함께 나섰다.
도로공사 선수들은 추위 속에서 땀을 뻘뻘 흘리면서도 웃음을 잃지 않고 연탄을 날랐다. 레프트 공격수 고예림은 "날씨가 정말 춥지만 연탄을 직접 나르면서 마음은 따뜻해졌다"고 말했다. 선수단은 연탄 배달을 마친 뒤 4가구 주민들을 위로하는 시간도 가졌다.

한국도로공사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속적인 봉사활동을 통해 사회공헌과 더불어 지역사회 불우이웃 지원에 나설 계획이다"고 밝혔다. 도로공사는 30일 김천실내체육관에서 IBK기업은행과 5라운드 첫 경기를 치른다.

김효경 기자 kaypubb@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