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민희, 담배 피우며 노래 흥얼흥얼…홍상수 감독 영화 예고편 보니

 
홍상수 감독의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가 예고편을 통해 베일을 벗었다.

영상은 24일 유튜브를 통해 공개됐다. 예고편 속에서 김민희는 한적한 시골의 카페로 보이는 문 앞에서 홀로 서 있다.
 
[사진 유튜브 캡처]

[사진 유튜브 캡처]

검은색 코트를 입고 담배를 피우며 노래를 부른다. 제대로 부르기보다는 흥얼흥얼 거린다. “바람 불어와 어두울 때, 당신 모습이 그리울 때, 바람 불어와 외로울 때, 아름다운 당신 생각, 잘 사시는지, 잘 살고 있는지, 보이시나요. 저의 마음이, 왜 이런 마음으로 살게 됐는지 보이시나요. 저의 마음이 왜 이런 마음으로 살게 됐는지”라는 가사다.

이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는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가 ‘지금은맞고그때는틀리다’ 이후 2번째로 함께한 작품이다. 최근 제67회 베를린 국제영화제 경쟁 부문에 공식 초청됐다.

김민희 외에도 서영화ㆍ권해효ㆍ송선미ㆍ정재영ㆍ문성근ㆍ안재홍ㆍ박예주 등이 출연한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