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주진우 "최순실, 민주주의 농락하고 민주주의 외친다"

[사진 주진우 기자 페이스북]

[사진 주진우 기자 페이스북]

주진우 시사IN 기자가 25일 특검팀에 소환된 최순실씨가 "자백을 강요하고 있다"며 소리친 것에 대해 비판의 목소리를 냈다.

25일 주 기자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민주주의를 농락하고 민주주의를 외친다"며 "억울한 국민들에게 억울하다고 소리친다"고 운을 뗐다.

그러면서 "가족을 멸망시키고 손자를 멸망시킨다고 부르짖는다"며 "특검이 자백을 강요해야지 자랑을 강요해야 하냐"고 말했다.

최씨는 오늘(25일) 오전 11시 16분쯤 특검팀에 소환됐다. 지난달 24일 한 차례 특검팀에 출석한 이후 약 한 달 만이다.

이날 특검사무실에 도착한 최씨는 기자들을 향해 "특검이 자백을 강요하고 있다. 너무 억울하다"며 "여기는 더이상 민주주의 특검이 아니다"라고 소리를 질렀다.
관련 기사
채혜선 기자 chae.hyes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