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맥도날드, 26일부터 가격인상…빅맥 런치세트 200원·아이스크림콘 100원↑

맥도날드가 빅맥 런치세트와 아이스크림콘 등 24개 제품 가격을 26일부터 100~400원 인상한다.

런치세트 8개와 버거 단품 6개, 아침메뉴 4개, 디저트 2개, 사이드 메뉴 4개 등 24개 제품이 대상이다.

런치세트의 경우 '빅맥 런치세트'와 '맥스파이시 상하이 버거 런치세트', '더블 불고기 런치세트', '슈슈버거 런치세트' 등이 4700원에서 4900원으로 200원 인상된다.

맥도날드 런치타임 시간은 오전 10시30분부터 오후 2시까지다.

버거 단품 중에는 치즈버거, 슈슈버거, 더블퀘터파운더 치즈 버거 등이 100~400원 오른다.

아이스크림콘과 후렌치 후라이 가격은 100원 오른다. 치킨 제품인 맥윙도 200원 인상된다.

맥도날드 관계자는 "각종 제반 비용이 뛰어 불가피하게 일부 제품 가격을 올리게 됐다"며 "여타 물가 상승과 대비해 최소한의 인상폭을 유지해 고객 부담을 최소화하려고 노력했다"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