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집에서 키우기 쉬운 소형난

국립원예특작과학원 연구원들이 24일 전북 완주군 농진청 온실에서 가정과 사무실에 키우기 쉽게 소형난(60㎝이내)으로 개량한 실비디움과 팔레놉시스 난을 살펴보고 있다. 농진청은 김영란법 시행으로 어려워진 화훼농가와 난 산업활성화를 위해 소형품종을 개량했다. [뉴시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