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25일 김관용 경북도지사 국민대표 2명과 독도행

김관용 경북도지사가 25일 인터넷·페이스북 공모를 통해 모집한 국민 대표 2명과 독도에 간다. 독도가 한국 영토라는 사실을 국·내외에 알리기 위해서다. 최근 기시다 후미오 일본 외무상은 외교연설을 통해 시마네 현 다케시마(일본이 부르는 독도의 명칭)가 일본 영토라고 반복해서 주장했다.

김 지사 일행(국민대표 2명·경북도 수행원 2명)은 태극기를 챙겨서 이날 소방헬기를 타고 독도에 간다. 독도에 도착한 뒤 태극기를 게양하고 독도가 한국 영토라는 주제의 연설문을 발표할 예정이다. 애국가도 부른다.

대구=김윤호 기자youknow@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