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2017년도 병역판정검사 오늘 시작…올해 잠복결핵검사 추가

2017년도 병역판정검사(옛 징병검사)가 23일 시작됐다.

이날 병무청에 따르면 11월 29일까지 1998년에 출생한 사람과 올해 병역판정검사연기 사유가 해소된 사람 등 32만 8000여 명을 대상으로 실시한다. 병역처분은 신체등급, 학력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판단한다.
병역판정검사 대상자는 주소지 관할 지방병무청장이 지정하는 일자와 장소에서 병역판정검사를 받아야 한다. 주소지와 실거주지가 다른 경우 실거주지를 관할하는 병무청 홈페이지를 통해 지방병무청장에게 신청하면 본인이 희망하는 일자와 장소에서 병역판정검사를 받을 수 있다
올해 잠복결핵 검사가 병역판정검사의 혈액검사 항목에 추가된다. 검사결과 양성자는 질병관리본부에서 무료 치료를 지원받을 수 있댜. 또 본인이 희망하는 사람은 입영일자를 연 받을 수 있다.

병무청은 국민건강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개인별 병역판정검사 결과서를 제공한다. 병역판정검사 결과서는 세부 검사항목별 검사목적, 기준치, 결과에 대한 임상적 의미, 개인별 상세 질병 등 건강정보를 담고 있다. 임상병리검사는 종합병원 수준인 19개 항목으로 확대된다.

병역판정검사 결과서는 병무청 웹사이트의 ‘나만의 홈페이지’에서 볼 수 있다. 공인인증서가 필요하다.

이철재 기자 seajay@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