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상겸, FIS 스노보드 유로파컵 평행대회전 우승…최보군은 3위

22일 열린 스노보드 유로파컵 평행대회전에서 우승한 김상겸(왼쪽에서 둘째)과 3위에 오른 최보군(왼쪽에서 셋째). [사진 대한스키협회]

22일 열린 스노보드 유로파컵 평행대회전에서 우승한 김상겸(왼쪽에서 둘째)과 3위에 오른 최보군(왼쪽에서 셋째). [사진 대한스키협회]

스노보드 알파인 부문 국가대표 김상겸(28)이 국제스키연맹(FIS) 스노보드 유로파컵 평행대회전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김상겸은 22일 이탈리아 리비그노에서 열린 FIS 스노보드 유로파컵 평행대회전 결승에서 실뱅 두포(프랑스)를 따돌리고 우승했다. 전날 열린 유로파컵 평행대회전에서 3위에 올랐던 김상겸은 16강에서 국가대표 동료 이상호(한국체대)를 제친 뒤, 8강에서 알렉산더 베르그만(독일), 4강에서 최보군(국군체육부대)을 따돌렸다. 이어 2015년에 이 부문 세계 1위였던 두포마저 제쳤다. 김상겸은 "전날엔 욕심을 내다가 결과가 아쉬웠다. 오늘은 편하게 경기에 임했다"면서 "앞으로 다가올 월드컵에서도 좋은 성적을 내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함께 출전한 최보군도 3-4위전에서 다니엘 바이스(독일)를 제치고 3위로 시상대에 섰다. 이상헌 스노보드 알파인대표팀 총감독은 "이틀 연속 야간 경기를 치러 체력적인 피로도가 있었지만 선수들이 집중력을 유지했다"며 "월드컵 입상 가능성도 충분할 정도로 스노보드 알파인에서 세계적인 강국으로 발전하고 있다는 점을 보여준 결과"라고 평가했다.

스노보드 알파인대표팀은 슬로베니아로 장소를 옮겨 28일 열리는 월드컵에 출전한 뒤, 다음달 삿포로 겨울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에 도전한다.

김지한 기자 kim.jiha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