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국정교과서 폐기 촉구 결의안' 국회 본회의 가결

20일 오후 국회에서 '국정교과서 폐기 촉구결의안'이 가결됐다.

국회는 이날 오후 본회의를 열고 우상호 민주당 원내대표가 대표발의한 '중·고등학교 역사교과서의 국정화 추진중단 및 폐기 촉구결의안'을 재석의원 220명 중 찬성 131명, 반대 87명, 기권 2명으로 의결했다.

우 원내대표가 발의안 결의안은 중·고등학교 국정화 교과서 도입을 중단하고 국정화 추진 과정에서 최순실씨가 개입했는지에 대한 수사를 촉구하는 내용을 담았다. 또 중·고등학교 역사 과목의 개정 시기는 2019년으로 연기하고 국정교과서 관련 연구학교 지정을 전면 중단하도록 하는 내용을 포함하고 있다.

한편 이날 오전에는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역사교과용 도서 다양성 보장에 대한 특별법', 이른바 '국정교과서 금지법'이 통과됐다. 국정교과서 금지법은 지난 17일 안건조정위를 통과해 이날 오전 교문위 전체회의에 상정됐다. 교문위에서는 바른정당 의원들이 퇴장하는 등 혼란을 빚기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오원석 기자 oh.wonseok@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