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손혜원, ‘썰전’ 정청래 특급 칭찬 “이런 정치인 만나기 쉽지 않아”

[사진 손혜원 의원 페이스북 캡처]

[사진 손혜원 의원 페이스북 캡처]

 
손혜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썰전’에 출연해서 화제를 모으고 있는 정청래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을 칭찬했다.

손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정 전 의원 관련 기사를 링크하며 “조심스러운 행보가 기본인 정치판에서 이런 정치인을 만나기 쉽지 않다”고 말했다.

손 의원은 정 전 의원이 학원 원장에서 정치권에 발을 들인 과정에 대해 “운동권 출신, 감옥 갔다온 전과자로 취직이 불가능해서 대학을 마치고 바로 마포에 학원을 차렸다”며 “불과 수년만에 학원은 사옥 건물 두 채를 소유하고 스쿨버스 10대를 굴리는 규모로 크게 성공했지만 정청래 전 의원은 최고의 전성기에 모든 것을 정리하고 정치권으로 왔다”고 설명했다.

손 의원은 정 전 의원에 대해 “사업능력, 행정능력 모두 젊어서 다 보여준 유능한 정치인”이라며 “정의와 용기가 넘쳐 언제나 먼저 나서다 정을 맞기도 하지만 정청래 전 의원은 자신의 이익을 위해 나선 적은 한 번도 없다”고 평가했다.

이어 ”어젯밤 썰전을 보며 정청래 전 의원의 진면목을 국민들이 조금이나마 알 수 있게 되어 마음이 좋았다”고 덧붙였다.

손 의원은 지난해 4월 후보 시절 당시 같은 당 정 전 의원과 함께 유세를 다니기도 했다. 당시 손 의원은 손 시민들을 향해 “저를 찍어주시면 정청래가 살아 돌아온다. 그렇게 되면 마포을 주민들은 국회의원 두 명을 갖게 되는 것”이라며 지지를 호소한 바 있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