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24일 '검찰개혁' 주제로 보수-진보토론회 열린다

하태훈 고려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뉴시스]

하태훈 고려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뉴시스]

한국 사회의 개혁 과제 중 하나인 ‘검찰개혁’을 두고 보수·진보 전문가들이 해법을 모색한다.

국가미래연구원과 경제개혁연구소·경제개혁연대는 24일 오전 9시30분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 2층 릴리홀에서 ‘검찰 등 권력기관의 개혁 방안’을 주제로 보수-진보 토론회를 연다. 토론회는 중앙일보와 한겨레신문사·중소기업중앙회·경제민주화정책포럼 ‘조화로운 사회’가 후원한다.

토론회는 하태훈 고려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의 사회로 보수 측 나승철 변호사(전 서울지방변호사회 회장), 진보 측 김진욱 변호사(참여연대 공동운영위원장)가 각각 발제에 나선다. 나 변호사는 판·검사 임용 등 권력에 좌우되는 사법부의 인사시스템 문제를 제기하고, 김 변호사는 검찰권력의 오남용을 막기 위한 지방검사직선제 등의 대안을 제시할 예정이다. 토론자로는 보수 측에서 하태경 바른정당 의원과 김윤상 변호사(전 대검찰청 감찰1과장)가, 진보 측에서는 검사 출신인 백혜련 더불어민주당 의원과 황운하 경찰청 수사구조개혁단장이 각각 참석한다.

김유경 기자 neo3@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