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정당 지지율…민주당 '울고', 바른정당 '웃고'

[사진 중앙포토]

[사진 중앙포토]

여론조사에서 바른정당의 지지율이 올라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더불어민주당의 지지율은 떨어지고 있다. 여론조사 전문업체 한국갤럽이 20일 발표한 1월 셋째 주 주간 정례 조사 결과를 보면 지지하는 정당을 묻는 질문에서 바른정당이 지난 주와 비교해 2%포인트 오른 9%를 기록했다. 더불어민주당 지지도는 지난주보다 4%포인트 떨어진 37%로 집계됐다.

바른정당이 가칭 개혁보수신당으로 1월 첫째주 처음 조사에 포함됐을 당시 지지는 6%로 기록된 바 있다. 이후 당명을 바른정당으로 확정한 후 지난주 7%로 소폭 올랐다. 이번 주까지 상승세를 이어가는 분위기다.

더불어민주당 지지도는 한 달여 만에 40%선 아래로 떨어졌다. 지난해 12월 셋째 주 40%를 넘어선 이후 지난주엔 41%를 기록하며 자체 최고 지지율을 기록하기도 했다.

이밖에 새누리당은 12%, 국민의당은 11%, 정의당은 3%, '없음/의견 유보'는 28%로 집계됐다. 국민의당은 지난주 대비 1%포인트 올랐고, 새누리당과 정의당은 변함 없었다.

갤럽은 "지난 12일 반기문 유엔 전 사무총장 귀국을 계기로 여야 정치인들의 출마 선언이 잇따르는 등 언론과 유권자들의 관심이 차기 대선으로 옮겨가고 있다"며 "이러한 국면 전환이 이번 주 각 정당 지지도에 영향을 준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이번 조사는 지난 17~19일 사흘간 전국 만 19세 이상 남녀 1012명을 상대로 휴대전화 임의번호걸기(RDD) 조사원 인터뷰 방식으로 실시됐다. 응답률은 20%,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포인트다. 그밖의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공정심의위원회 홈페이지(http://www.nesdc.go.kr/portal/main.do)를 참조하면 된다.

오원석 기자 oh.wonseok@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