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아육대 출연한 레드벨벳 조이, 몰라볼뻔한 이유

[사진 인스타그램]

[사진 인스타그램]

레드벨벳 조이가 긴 생머리를 자르고 단발 머리를 선보였다.

16일 열린 MBC 설특집 '2017 아이돌 육상 양궁 리듬체조 에어로빅 선수권 대회'에 레드벨벳 조이가 머리를 자른 채 등장했다.
[사진 인스타그램]

[사진 인스타그램]

확 짧아진 조이의 머리 길이에 팬들은 놀라움을 보이면서도 잘 어울린다는 반응을 보냈다. 팬들은 "조이 때문에 단발병 걸릴 것 같다" "단발이 상큼하긴 하네" "오늘도 단발의 유혹을 이겨봅니다"와 같은 반응을 보였다.

조이는 지난해 여름에도 긴머리를 잘고 단발 머리로 변신해 눈길을 끌었다.

김하연 인턴기자 kim.hay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