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분양 포커스] 서울과 맞닿은 초역세권 오피스텔

서울과 맞닿은 김포 관문지역에 초역세권 오피스텔이 들어선다. 디아이건설이 경기도 김포시 고촌읍 1067-2번지 일대에 분양 중인 김포 라르 4차(조감도)다.

김포 라르 4차

이 오피스텔은 지하 3층~지상 15층, 140실 규모다. 지상 1~2층엔 근린생활시설, 지상 3~15층엔 오피스텔이 들어선다. 면적별로 5개 타입, 전용 19.47㎡, 21.12㎡, 39.38㎡, 40.12㎡, 41.68㎡로 구성된다.

교통여건이 좋다. 김포도시철도 고촌역(2018년 개통 예정)이 걸어서 1분 안에 있다. 이 곳에서 김포공항역(서울 지하철 5·9호선과 공항철도 환승역)까지 한개 정거장이면 갈 수 있다. 48번 국도, 올림픽대로,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 김포IC, 영사정IC(예정) 등도 가까워 서울을 오가기 편하다. 오피스텔 인근에 아라김포여객터미널· 현대 프리미엄 아울렛을 비롯해 롯데몰·홈플러스·CGV·아라마리나 등이 있다. 주변 개발호재로는 고촌행정타운·한강시네폴리스·신곡의료복합단지·고촌역세권UEC 등이 추진되고 있다.

오피스텔은 보증금 500만원 월세 50만원으로 선임대가 확정됐다. 실투자금 3000만원대로 투자 가능하며 계약금 10%, 중도금 60% 무이자 혜택을 제공한다.

박정식 중앙일보조인스랜드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