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여의도 CSI' 표창원 "국정농단 부검 들어갈 것"

표창원 의원의 토크콘서트 포스터. [사진 콘서트 포스터]

표창원 의원의 토크콘서트 포스터. [사진 콘서트 포스터]

더불어민주당 표창원 의원이 자신을 '여의도 CSI'라고 표현하며 국정농단 부검에 들어간다고 전했다.

18일 표창원 의원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여의도 CSI' 표창원, 오늘(18일)부터 국정농단 부검 시작"이라며 "오늘부터 다시 시작입니다. 더 열심히 뛰겠습니다. 저녁에 뵐게요"라고 말했다.

표창원 의원은 오늘 오후 7시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공연을 시작으로 '대한민국의 재구성 - 적폐를 부검한다'는 제목의 토크 콘서트를 진행한다.

이날 열리는 토크 콘서트는 페이스북을 통해서도 볼 수 있을 전망이다.

표창원 의원은 "대한민국을 망친 적폐를 부검하고, 새로운 대한민국을 재구성하기 위한 대장정의 시작"이라며 광주를 비롯해 대구·대전·부산 등지에서 토크 콘서트를 이어나간다.

채혜선 기자 chae.hyes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