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엑소·방탄소년단·트와이스, 2016년 음반킹·음원퀸

2016년 음반킹은 엑소, 음원퀸은 트와이스가 됐다.

한국공인음악차트 가온차트가 13일 공개한 '2016년 K팝 결산'에 따르면 작년에 발매된 오프라인 앨범 중에서 엑소가 정규 3집 '이그잭트'를 114만장 넘게 팔아치우며 최다 판매량을 기록했다. 여기에 겨울 스페셜 앨범과 유닛(EXO-CBX), 솔로(레이)까지 합산하면 213만장을 넘어섰다.

방탄소년단은 빌보드의 앨범 차트 '빌보드 200'에서 한국 가수 최고 순위인 26위를 기록하는 등 지난해 급성장하며 앨범 합산 111만 장을 넘겼다.

2015년 데뷔한 세븐틴과 트와이스는 작년에 각각 앨범 합산 51만 장, 53만장을 넘기며 큰 사랑을 받았다.

또 2016년은 '걸그룹의 해'라고해도 과언이 아닐 만큼 걸그룹들이 활발히 활동하고 사랑을 받았다고 가온차트는 전했다.

작년 발매된 온라인 음원을 중심으로 살펴보면, 특히 트와이스는 '치어 업' '티티(TT)'로 디지털종합차트, 스트리밍차트에서 합산 지수(치어 업 : 1억1155만6482 / TT : 5701만9442)가 가장 높았다.

민경원 기자 story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