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상아 "세 번 이혼으로 딸에게 많은 상처 줘"

배우 이상아가 사춘기 딸의 엄마로 시청자들과 만난다.
 
지난 12일 방송된 TV 조선의 ‘엄마가 뭐길래’에서는 새롭게 합류한 배우 이상아와 윤유선, 이승연이 가족의 모습이 담겼다.
 
이상아는 “세 번의 이혼으로 딸에게 많은 상처를 줬다. 아버지의 빈자리를 채우기 위해 많은 노력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사진 TV조선 `엄마가 뭐길래` 캡쳐]

[사진 TV조선 `엄마가 뭐길래` 캡쳐]

이상아는 방학 중인 딸을 깨워 학교에 보내려 하고 서툰 음식 솜씨를 보이는 등 서툰 모습을 보였다. 또 사춘기인 딸이 책상으로 방문을 막는 등의 행동을 보이며 험난하지 않은 앞길을 예고했다.
[사진 TV조선 `엄마가 뭐길래` 캡쳐]

[사진 TV조선 `엄마가 뭐길래` 캡쳐]

김서환 인턴기자 kim.seohwa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