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맨몸의 소방관' 정인선, 폭풍성장? "나는 차근차근 자랐다"

12일 방송된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맨몸의 소방관'에 등장한 정인선(한진아 역)에 대한 대중의 관심이 뜨겁다.

정인선은 아역배우 출신으로 이날 방송된 맨몸의 소방관에서는 10년 전 자신을 위협하고 집에 불을 질러 자신의 부모님을 죽인 방화범을 찾기 위해 분투하는 모습을 연기해 눈길을 끌었다.

영화 '한공주' 언론시사회 당시에는 몰라보게 성숙한 정인선을 두고 "폭풍성장 한 것 아니냐"는 질문에 "나는 차근차근 자랐다. 그렇게 폭풍성장하지도 않았다. 과정을 차근차근 보여주려고 한다. 이번 작품 역시 그런 과정 중 하나다"라고 말해 이목을 끌기도 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