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추미애 "반기문 형·조카 기소…도덕성 의문"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가 반기문 전 사무총장의 형과 조카가 뇌물죄로 기소된 것에 대해 "반 전 총장의 도덕성에 의문이 든다"고 13일 최고위원 회의에서 밝혔다.

추 대표는 "현재 대통령이 국제 사회에서 망신을 사고 있는 상황에서 다음 대통령 후보로 도덕성에 의문이 있는 반 전 총장이 거론된다면, 국제 사회가 대한민국은 도대체 어떤 나라냐고 물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 "국민은 다음 대통령의 덕목으로 강한 도덕성을 요구하고 있다. 유엔 사무총장으로 나라의 격을 높인 것에 그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