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유재석 "둘째 계획있다…이왕이면 딸 갖고파"

개그맨 유재석이 둘째 계획을 밝혔다.

유재석은 12일 KBS 2TV '해피투게더3'에서 박명수에게 "시상식에서 둘째가 생겼다고 밝혔는데, '해피투게더' 녹화에선 입을 꾹 다물고 계셨다"고 말했다.

이에 박명수는 "(시상식에서 발표하면) 원샷이지 않나?"라며 "치밀한 계산에 의해서 발표한 것"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유재석은 전현무가 둘째 계획을 묻자 "열심히 노력을 해보려 한다"고 답했다.

"아들, 딸 중 어떤 성별을 원하느냐"는 질문에는 "이왕이면 딸을 갖고 싶다"고 전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