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미국산 캔디에 도마뱀 사체?

회수 대상 제품 사진 [자료  식약처]

회수 대상 제품 사진 [자료 식약처]

수입 캔디 제품에 도마뱀 사체가 들어간 사실이 확인돼 회수 조치가 내려졌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12일 식품 수입ㆍ판매업체인 (주)델리팜이 미국서 들여온 '참스캔디'에서 도마뱀 사체가 발견됐다고 밝혔다. 문제가 된 캔디는 유통기한이 각각 2019년 9월 29일, 10월 3일인 제품이다. 340g짜리 제품 2만5000개 분량으로 전량 군납 업체에 납품된 것으로 조사됐다. 이번에 확인된 도마뱀은 도마뱀부치과에 속하는 'Mediterranean House Gecko'로 우리나라에는 서식하지 않고 미국 남부 지역(테네시주 등)에 분포하는 종이다.
회수 대상 제품 사진 [자료 식약처]

회수 대상 제품 사진 [자료 식약처]

해당 제품은 판매가 중단됐으며 모두 회수될 예정이다. 식약처는 이 캔디를 구매한 소비자에게 판매 업체나 구입처를 찾아가 반품해줄 것을 당부했다.

정종훈 기자 sakeho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