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블랙핑크’ 지수와 로제가 밝힌 ‘YG 6대 금지사항’…“이 정도면 수도원 아니냐”

[사진 MBC 캡처]

[사진 MBC 캡처]

YG엔터테인먼트의 신인 걸그룹 블랙핑크의 멤버 지수와 로제가 ‘YG 6대 금지사항’을 공개했다.

11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괴물은 모두가 알아보는 법’이라는 주제로 이야기를 나눴다. 지수와 로제 외에도 래퍼 비와이, 딘딘, 지조가 초대손님으로 나왔다.

이날 사회자 김구라는 지수와 로제에게 “YG 계약서에 6대 금지사항이 적혀 있다더라. 술, 담배, 클럽, 운전, 성형, 연애를 다 금지하느냐”고 물었다. 이에 지수와 로제는 “그렇다”고 답했다.

이어 김구라는 “남녀 연습생이 한 공간에 있는 것도 금지인가”라고 물었다. 이에 지수와 로제는 “연습생끼리 밥 시간도 달랐다”며 “(시간이 겹치면) 매니저가 못 보게 차단하더라”고 했다. “연습생 때는 남자 연습생, 여자 연습생의 밥 시간도 달랐다. YG 식당에서 남자 연습생이 6시에 밥을 먹으면 여자 연습생은 7시에 먹었다”고 부연했다. 이어 “서로 얼굴을 모른다. 데뷔 후에는 곡 작업할 땐 괜찮다”고 밝혔다. 그러자 지수는 “금기들도 회사랑 상의하고 하면 가능하다. 몰래 하지 말라는 것”이라며 “일단 지금은 신인이라 안 된다”고 말했다.

사회자들은 “이 정도면 수도원 아니냐”, “운전면허는 왜 못 따게 하는 거냐”, “성형은 소속사 선배들 중에서도 하지 않았느냐” 등 질문을 쏟아내며 의아해 했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