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서민 먹거리 가격 줄줄이 인상…이번엔 참치캔 가격 오른다

[사진 동원F&B 제공]

[사진 동원F&B 제공]

달걀, 라면, 주류 등 먹을거리 가격이 계속 오르고 있는 가운데 참치캔 가격도 인상된다.

동원F&B는 오는 31일부터 참치캔 가격을 평균 5.1% 이상한다고 12일 밝혔다.

인상 품목은 '동원참치 라이트스탠다드'를 비롯한 18종이다.

'동원참치 라이트스탠다드'(150g)는 2천390원에서 2천580원으로 7.9%, '동원마일드참치'(210g)는 2천390원에서 2천480원으로 3.8% 판매가가 오른다.

회사 관계자는 "원가 절감, 생산성 향상 등 비상경영 실시를 통해 이를 극복하려 했지만 수익성이 악화돼 가격 인상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시장 1위 업체가 가격을 올리자 사조해표도 조만간 가격을 올릴 것으로 보인다.

대상은 두부 가격 인상을 검토 중이고, 삼양식품도 라면 가격을 올릴 것으로 알려져 명절을 앞두고 서민들의 장바구니 물가 걱정이 더욱 깊어질 것으로 보인다.

이가영 기자 lee.gayoung1@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