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일자리 중요” 트럼프 기자회견에 뉴욕증시 상승세, 나스닥 사상 최고

[사진 트럼프 트위터]

[사진 트럼프 트위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일자리를 강조하는 내용으로 첫 기자회견을 하면서 미국 증시가 상승세를 기록했다. 나스닥 지수는 5일 연속 마감 가격 기준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

11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는 전날보다 98.75포인트(0.50%) 상승한 1만9954.28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 지수는 전장보다 6.42포인트(0.28%) 높은 2275.32에, 나스닥 지수는 11.83포인트(0.21%) 오른 5563.65에 장을 마감했다.

트럼프 당선인의 첫 기자회견 진행되면서 지수는 상승과 하락을 반복하다 장 막판에는 일제히 강세로 전환했다. 트럼프 당선인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신이 창조한 최고의 일자리 창출자가 되겠다” 일자리를 다시 강조했다. 다만 제약산업은 “자기 멋대로 하고 있다. 새로운 입찰 절차를 마련해야 한다”며 비판하자 S&P500의 헬스케어업종지수이 1.04% 떨어졌다.

김민상 기자 kim.minsa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