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결혼한 사람이 미혼자보다 최대 8년 오래 산다"

결혼한 사람이 결혼하지 않은 사람보다 더 오래 산다는 연구 결과가 보도됐다. 11일 연합뉴스 등에 따르면 대만 진리대 왕신충 교수 연구진은 자국 인구등록 자료를 분석해 “30세 남성 기혼자의 기대여명(더 살 것으로 예상되는 기간)은 48.9명으로 미혼자(40.9년)보다 8년 더 오래 살 것으로 추정된다”는 내용의 연구결과를 발표했다. 왕 교수는 연구에서 남성 기준 40세는 7.5년, 50세는 6.4년, 60세는 4.9년씩 각각 미혼자에 비해 기혼자가 더 오래 살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 연구에선 여성도 기혼자가 미혼자에 비해 더 오래 살 것으로 추정됐다. 다만 기대여명의 격차는 남성보다 작았다. 30세 여성의 기대여명은 54.8년으로 미혼(51.9년)에 비해 2.9년 더 사는 것으로 조사됐다. 여성 40세는 2.7년, 50세는 2.4년, 60세는 2.1년으로 각각 기혼자가 미혼자에 비해 더 살게 될 것으로 예상됐다.

연합뉴스는 왕 교수가 기혼자와 미혼자의 기대여명이 차이가 나는 이유에 대해서는 설명하지 않았다고 보도했다. 이 논문은 생명보험 보험료를 산정할 때 배우자가 있는지 없는지를 고려해야 한다는 제안을 위해 수행된 연구였기 때문이다. 이를 두고 보험 전문가들 사이에선 “기혼-미혼자의 기대여명 차이를 보험료 산정에 반영할 필요가 있다”는 말이 나온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