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표창원 "촛불집회 후 '그것이 알고싶다' 보세요" 당부…"우병우 장인과 최태민 호형호제"

표창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SBS ‘그것이 알고 싶다’가 방송하는 ‘엘리트의 민낯-우병우 전 수석과 청와대 비밀노트’편에 대해 “꼭 보시길 권한다”고 당부했다.

표 의원은 6일 자신의 SNS에 “내일 세월호 1000일 촛불집회 후 그것이 알고 싶다 꼭 보시길 권합니다”라는 글을 올렸다.

SBS ‘그것이 알고 싶다’는 2주간 박근혜-최순실 게이트의 핵심 인물인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과 김기춘 전 청와대 비서실장에 대한 이야기를 다룰 예정이다.

오는 7일 ‘그것이 알고 싶다’는 ‘엘리트의 민낯-우병우 전 수석과 청와대 비밀노트’라는 제목으로 방송된다.

방송은 우 전 수석과 최순실-최순득 자매의 관련성에 대한 의혹을 추적하고, 단독 입수한 ‘청와대 비밀노트’를 통해 민정수석 재직 당시 새롭게 드러난 비리를 공개한다.

‘그것이 알고 싶다’ 측은 우 전 수석에 대해 취재한다고 알린 뒤 많은 제보를 받았다고 밝히며, 우 전 수석의 처가에 대한 제보가 상당수를 차지하고 있다고 전했다. ‘우 전 수석의 장모 김장자 삼남개발 회장과 최순실은 새마음봉사단을 통해 알고 지내던 사이였으며, 우 전 수석의 장인과 최태민의 호형호제하는 사이’라는 내용이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