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119 대원 도움 받아 주차장에서 아기 출산한 산모

[사진 인천소방 페이스북]

[사진 인천소방 페이스북]

지난 5일 인천소방은 페이스북 페이지를 통해 한 임산부가 주차장에서 강화구조대 구급대원의 도움으로 새 생명을 출산한 사연을 소개했다.
 
강화구조대에 따르면 지난 4일 한 임산부와 보호자가 구조대 앞을 지나던 중 통증을 심하게 느껴 주차장에 차를 세우고 구조대에 도움을 요청했다. 이후 현장에 도착한 구급대원은 산모의 상태를 확인했고 분만 징후가 뚜렷하다고 판단, 현장 분만을 결정했다.
[사진 인천소방 페이스북]

[사진 인천소방 페이스북]

구조대는 “산모와 보호자를 안정시켰고 분만을 유도해 3분 만에 새 생명이 탄생했다”고 전했다.
 
산모와 보호자는 구급대원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했고 이에 구급대원은 “어떤 구급대원이라도 그렇게 했을 것”이라며 “아기와 산모 모두 건강해 다행이다”라고 답했다.
 
문성훈 인턴기자 moon.sungho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