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재명 “17세면 자기판단 충분…박탈했던 선거권 돌려줘야”

이재명 성남시장은 4일 “표의 등가성을 확보하기 위해 선거연령을 17세로 낮추고 권역별 비례대표, 중대선거구제 등 선거제도를 개혁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 시장은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개혁보수신당은 박근혜 게이트 몸통인 새누리당의 일부”라며 “김무성, 유승민 등 핵심책임자는 정계 은퇴로 책임지는 것이 마땅하지만 대국민 속죄로 정치개혁에 앞장서라”며 이같이 주장했다.
 
이 시장의 이 같은 주장은 이날 신당 창당준비위원회에서 ‘선거연령 18세 하향 조정’ 방안이 제기돼 논란이 된 데 따른 반응이다.

이 시장은 “SNS 친구에 초등생이 많은데 글이나 주장이 성인과 구별이 안 될 정도가 많다”며 “17세면 충분히 자기판단으로 정치적 선택을 할 수 있다. 이들에게 민주공화국 주권자임에도 박탈했던 선거권을 이제 돌려줘야 한다”고 강조했다.

황정일 기자 obidius@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