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재명 성남시장 “TV조선 악의적 보도, 형사고소와 정정보도 요청 등 모든 조치”

[사진 YTN 캡처]

[사진 YTN 캡처]


이재명 경기도 성남시 시장이 악의적 보도를 한 TV조선에 대해 가능한 모든 법적 조치를 하겠다고 밝혔다.

3일 이재명 성남시장은 국회 정론관에서 열린 기자회견을 통해 “TV조선은 허위사실의 보도를 통해 유권자인 국민의 판단을 왜곡하고, 이를 통해 정치적 타격을 가함으로써 부당하게 선거에 개입하고 있다”며 “TV조선에 대해 형사고소, 정정보도 요청, 손해보상 청구 등 할 수 있는 모든 조치를 다 하겠다”고 말했다.

이 시장은 자신의 친형인 이재선 대한민국 박근혜를 사랑하는 모임(박사모) 성남지회장을 정신병원에 강제 입원 시키려 했고 철거민에게 폭언과 폭행을 했다는 TV조선의 보도에 대해 반박했다. 이 시장은 “마음의 병을 앓고 있는 저의 셋째 형님으로부터 지속적인 협박을 받아 겁이 난 어머니가 보건소에 정신질환여부 확인을 위해 진단을 의뢰했고 성남보건소는 행정절차로 형님의 정신질환여부 확인절차를 시작했으나 해당 보건소가 성남시장 관할이라 정치적 문제가 생길 수 있어 진단절차를 더 이상 진행하지 않았다”며 “결국 그 형님은 어머니를 때려 입원시키는 패륜을 저지르고 말았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후 형수를 폭행하고 가산을 탕진하는 등에 이르자 그 가족들이 스스로 정신병원에 강제 입원시켰다”고 설명했다.

[사진 이재명 시장 페이스북]

[사진 이재명 시장 페이스북]


또 철거민과 시의원에 막말을 했다는 보도에 대해 “(철거민들이) 행사장에서 시장 폭행, 폭행 장면 촬영 후 방어동작을 가해동작으로 조작 편집해 유포, 새누리당 시의원과 공모해 조작영상을 시의회에 상영하는 등 불법을 자행한 것에 항의한 정당한 행위”라며 “앞뒤를 다 생략하고 심지어 ‘이 양반아’라고 한 장면을 ‘인마’ 등 욕설 폭언을 한 것으로 조작 보도했다”고 지적했다.

김민상 기자 kim.minsa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