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체포 현장 속 정유라 고양이 눈길…"신스틸러"

사진=JTBC

사진=JTBC



덴마크 올보르 은신처에서 긴급 체포된 정유라가 키우는 고양이가 때아닌 네티즌의 관심을 받았다.

지난 2일 JTBC '뉴스룸'에서 정유라의 체포 과정 영상이 공개된 직후 온라인커뮤니티에는 정씨의 고양이 관련 글이 다수 게재됐다. '신스틸러'처럼 독보적 존재감을 드러냈기 때문.

체포 전 정씨 측은 취재진의 존재를 알아채고 집 창문을 이불로 가리기까지 한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상황을 전하는 방송화면에는 커튼으로 가려진 창문에 난데없이 검은색 얼룩무늬 고양이가 등장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화면 속 고양이는 잔뜩 화가난 표정으로 카메라를 노려보고 있다. 긴장감이 흐르는 상황에서 고양이의 깜짝 등장은 보는 이의 웃음을 자아냈다.

공교롭게도 정씨는 앞서 독일 경찰당국으로부터 동물 학대 혐의를 받은 것으로 알려진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