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지원, 무대 뒤에서도 빛나는 '여신의 자태'

[사진=킹콩엔터테인먼트 제공]

3일 소속사 킹콩엔터테인먼트는 김지원의 '2016 KBS 연기대상'(이하 'KBS 연기대상') 비하인드 컷을 제공했다.

김지원은 'KBS 연기대상'에서 방송인 전현무, 배우 박보검과 함께 MC를 맡았다. 그녀는 정확한 발음과 뛰어난 전달력으로 차분하고 안정된 진행을 선보여 첫 MC 신고식에서 합격점을 받았다.

공개된 사진 속 김지원은 무대가 아닌, 무대 뒤에서의 모습을 보여주었다.
 
김지원은 여신 그 자체였다. 웨이브가 들어간 긴 머리에 뽀얀 피부, 순백의 시스루 드레스는 마치 동화 속 공주가 튀어나온 듯 했다.

대본을 읽는 그녀의 눈은 어느 때보다도 맑고 빛났으며 대본을 든 손마저 아름다웠다.      
실제로 김지원은 생애 첫 MC 도전을 위해 연습에 연습을 거듭했다는 후문이다.

김지원은 MC 외에도 'KBS 연기대상'에서 여자 신인상, 베스트 커플상, 미니시리즈 부문 여자 우수상 등을 수상하며 3관왕을 기록했다. 그녀는 지난해 방송된 드라마 '태양의 후예'에서 솔직당당한 매력의 윤명주 역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걸크러쉬 열풍을 이끌었다.

또한 유니세프 연말캠페인 '위액션'에 참여해 훈훈하게 한 해를 마무리지었다. 김지원의 올해 활약은 어떨지 기대가 모아진다.
 
포토월에 선 김지원은 환하게 미소지으며 손하트를 아낌없이 날리기도 했다.

임유섭 인턴기자  im.yuseop@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