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덴마크 9월 말에 왔다…아이 보고파" 정유라 인터뷰 영상 공개

'비선실세' 최순실(61·구속 기소)의 딸 정유라(21)씨가 덴마크 올보로 법원에서 4주 구금 판결을 받기 직전 기자들과 인터뷰를 진행했다.

독일과 덴마크에서 정유라의 행방을 취재한 1인 미디어 '길바닥 저널리스트'는 정씨와의 인터뷰 영상을 3일 페이스북과 블로그, 유튜브에 공개했다.
 
 
관련 기사
정씨는 왜 휴학을 하지 않고 독일로 왔느냐는 질문에 "어머니에게 자퇴를 해달라고 말했는데 말이 안 들어 갔다"고 말했다.

이어 "덴마크는 9월 말에 왔다. 독일비자로 나와 있고 집이 독일에 있어서 2주전에 독일에 잠깐 갔다왔다"고 말했다.

한국으로 들어올 생각이 있느냐는 질문에는 "아이랑만 있을 수 있다면 보육원에 있든지 병원에 입원해 있든지 상관없다"고 답했다.
정씨를 실제로 본 길바닥 저널리스트는 "정유라를 처음 본 모습은 20대 초반의 여린 모습이고, 기자들의 질문에 차분하게 본인 하고 싶은 이야기를 적극적으로 해명하려는 모습도 보였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정씨는 아이를 보고 싶다 아이와 함께 할 수 있다면 병원이든 사회시설이든 어느 곳에서라도 특검 조사에 응하겠다고 울먹이기도 했다"고 적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