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시민마이크] 강지영 JTBC 아나운서 "정의가 바로 서는 나라 꿈꿔요"


"정의로운 대한민국 꿈꿔요“

JTBC ‘정치부 회의’를 진행하는 강지영(사진) 아나운서가 새해를 맞아 “정의가 바로 서는 대한민국을 원한다”고 3일 밝혔다. 강 아나운서는 지난 2일 시범 출범한 시민마이크의 모델로 활동하고 있다. 강 아나운서는 “대한민국 국민으로서 시민마이크를 통해 국민들의 소통이 원활해지는 계기가 마련되고, 더 나아가 우리가 꿈꾸는 대한민국으로 다시 태어나길 바란다”고 말했다.

강 아나운서는 설득력 있는 목소리와 안정적인 진행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2011년 JTBC 출범과 함께 특채로 입사해 뉴스 프로그램 등을 진행하고 있다. 시민마이크는 중앙일보와 JTBC가 선보인 새로운 대국인 온라인 의견 수렴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다.
 
 

시민마이크는 지난해 광화문을 밝힌 1000만 개의 촛불에 담긴 시민들의 열망을 담기 위해 만들어졌다. 이른바 ‘디지털 광장’의 역할을 목표로 시민들이 올린 제안과 아이디어를 바탕으로 운영된다. 시민들의 글은 중앙일보와 JTBC 기자들이 각 매체를 통해 기사화하며, 앞으로 정치와 경제, 교육 등 10여개 분과별 전문위원회의 도움을 받아 새롭게 탄생할 대한민국의 정책으로도 제안할 계획이다.

시민마이크는 홈페이지 상단에 주어진 해시태그(#)를 보고 글란에 시민들이 자유롭게 평소 생각과 주장, 제안 등을 100자의 단문부터 최대 1000자까지 적을 수 있도록 만들어졌다. 모바일과 PC를 통해서도 참여할 수 있다.

시민마이크 특별취재팀 peoplemic@peoplemic.com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