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국민께 드리는 자필 덕담카드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은 1일 국민께 드리는 덕담카드를 작성하고 새해 각오를 다짐했다.

국무총리실에 따르면 황 권한대행은 이날 오전 서울 총리 공관에서 장ㆍ차관급 주요 공직자와 떡국 조찬을 한 후 새해를 맞아 장관급 개인별로 국민께 드리는 덕담이나 다짐을 적어볼 것을 제안했다.

이날 조찬은 장관급 조찬 참석자들과 함께 하는 자리로, 이준식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와 홍윤식 행자부장관, 윤병세 외교부장관, 김재수 농식품부장관 등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카드를 적고 내용을 공유하면서 중요한 시기에 대한민국이 한 단계 더 도약할 수 있도록 맡은 부문에서 최선을 다할 것을 다짐했다.

황 권한대행은 카드에 “국민여러분! 정유년 새해, 새로운 희망과 도전으로 새롭게 도약하는 한 해 되시길 바랍니다”는 글을 적었다.

이준식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교육이 희망사다리가 되어 국민행복에 앞장서겠습니다”고 썼다.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이 적은 국민께 드리는 덕담 카드. [사진 국무총리실]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이 적은 국민께 드리는 덕담 카드. [사진 국무총리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