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긴급 체포 류철균, 필명 '이인화'로 유명…박정희 미화소설 써

박영수 특별검사팀이 31일 비선실세 최순실의 딸 정유라의 과제를 대신한 혐의로 이화여대 류철균(필명 이인화) 융합콘텐츠학과 교수를 긴급 체포했다.

류 교수는 지난 2015년 1학기에 열린 자신의 ‘K-MOOC 영화 스토리텔링의 이해’ 수업에서 정유라의 과제를 대신 제출한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수업은 온라인 수업이였지만 기말고사를 오프라인에서 치렀다. 정씨는 당시 기말고사 답안지를 제출한 것으로 돼 있지만, 당시 출입국 기록에 따르면 시험이 있었던 6월 11일에 정씨는 한국에 없었다. 정씨의 답안지는 단답형 14개 문제 중 10개를 맞았다. 이에 대해 교육부는 내부 감사에서 류 교수를 대리시험·대리수강 관련 책임을 물어 검찰 수사의뢰했다.

류 교수는 1966년생으로 서울대 국문과 졸업 후 지난 2005년부터 이화여대 교수로 제직했다. 밀리언셀러『영원한 제국』 등을 쓴 유명 소설가로 필명 ‘이인화’로 더 잘 알려져 있다. ‘정조 독살설’을 주제로 한『영원한 제국』은 영어·일본어 등 8개국어로 번역됐다. 이 소설은 배우 안성기 주연의 영화로 제작되기도 했다.

류 교수는 이후 지난 1997년 발표한 『인간의 길』에서 박정희 전 대통령을 미화해 논란이 일기도 있다. 소설 내용은 1871년부터 1951년에 이르는 한국 현대사를 박정희 일가를 모델 삼아 서술했다. 2000에는 단편 『시인의 별』로 이상문학상을 수상했다.

최근 최순실 국정농단 문제가 불거진 후 류 교수가 대통령 직속 자문기구인 문화융성위원회에서 차은택(구속 기소) 광고감독과 함께 활동한 전력이 드러나 정유라 특혜 의혹에 개입된 게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돼 왔다. 류 교수는 지난해 12월 서울 중구 문화창조융합단지에 박근혜 대통령이 방문했을 당시 행사 사회를 보기도 했다. 이 날 행사 안내는 차은택 문화창소융합본부장이 맡았으며, 안종범 전 청와대 정책조정 수석과 김종덕 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등도 참석했다. 더불어민주당 김현권 의원은 “류 교수가 미르·K스포츠재단 처럼 대기업으로부터 단기간 내에 수백억원을 모금해 설립된 ‘청년희망재단’ 초대 이사에 포함돼 있다가 미르· K스포츠재단 문제가 불거지자 지난 7월 29일 사임했다”고 지적했다.

이지상 기자 ground@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