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방탄소년단이 준비한 역대급 퍼포먼스

[사진 중앙포토]

[사진 중앙포토]

그룹 방탄소년단이 서태지와 아이들의 무대를 부활시킨다.

'KBS 가요대축제' 측은 "방탄소년단이 서태지와 아이들의 명곡을 재현한다"고 밝혔다. 방탄소년단은 가요대축제 무대에서 서태지와 아이들의 '교실 이데아'를 재해석해 부를 예정이다.

올해 방탄소년단은 2013년 데뷔한 이후 4년 만에 최정상에 오르며 인기를 누렸다. 방탄소년단은 빌보드가 공개한 '2016년 연말 결산 차트'의 '월드 앨범 아티스트' 차트 5위에 랭크되며 눈길을 끌기도 했다.

이외에도 그룹 B.A.P는 1세대 아이돌 H.O.T의 '전사의 후예'를 재현한다. '가요대축제'측은 "두 팀이 선곡부터 무대 구상까지 직접 관여하고 있는 만큼 완벽한 퍼포먼스가 될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말하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2016 KBS 가요대축제'는 오는 29일 오후 8시 30분에 방영된다.

김하연 인턴기자 kim.hay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