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피겨 챔피언은 바로 '나' 소트니코바, 인스타그램 개시

[사진 소트니코바 인스타그램]

[사진 소트니코바 인스타그램]

도핑 의혹이 제기된 러시아의 금메달리스트 '소트니코바'가 인스타그램에 새로운 SNS 계정을 생성하며 자신을 '소치올림픽 피겨 스케이팅 챔피언'이라고 다시 한번 밝혔다.

29일 아델리나 소트니코바(20)가 새로운 SNS 계정을 만들고 두 장의 사진과 한 개의 영상을 올렸다. 사진 속 소트니코바는 왕관을 머리에 쓰고 미소를 짓고 있다.  아이스링크장 위에서 빙글빙글 돌며 훈련을 하는 영상을 올리기도 했다.

지난 24일 IOC는 "2014 소치 동계올림픽에 참가한 러시아 선수 28명을 대상으로 도핑 혐의를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때문에 일각에서는 최근 도핑 혐의로 조사를 받고 있는 소트니코바가 자신의 건재함을 과시하기 위해 SNS를 통해 사진을 올리는 것이 아니냐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2014년 소치 동계올림픽에서 소트니코바는 김연아 선수를 제치고 피겨 스케이팅 챔피언에 이름을 올렸다.

하지만 이후 소트니코바는 국제빙상연맹 세계랭킹 70위까지 떨어지고 국제대회 출전 자격도 따내지 못하는 등 급격한 기량 저하를 보였다.

김하연 인턴기자 kim.hay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