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빅뱅 탑 이상형 고백…"술 안마시는 사람이 좋아"

[사진 MBC 캡처]

[사진 MBC 캡처]

빅뱅 탑이 굴곡진 연애사를 공개했다.

탑은 28일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빅뱅 특집 두 번째 이야기에 출연했다. 탑은 연애 관련 이야기를 고백하며 "사귄 사람은 2명이고 썸 탄 사람은 1명"이라는 규현의 말에 동의했다.

탑은 "19살 때부터 지금까지 딱 3명 사귀어봤다. 썸탄 분은 아무도 모른다. 지금은 솔로"라면서 "나는 술을 좋아하지만 술 안 마시는 여자를 좋아한다. 나를 못 견뎌하더라"고 밝혔다.

이어 탑은 "예전에 술 마시는 여자 분과 3~4년을 만났는데 추억이 없더라. 술 때문에 필름이 끊겨 있어서 그런 것"이라며 "이후로 술 안 마시는 여자를 만나려고 했다. 그런데 나는 술 마실 때 폰을 꺼두고 마시는 편"이라고 밝혔다.

또 이상형의 조건으로 "서로 많이 안 가까워졌으면 좋겠다. 돌아보면 많이 가깝지 않던 순간이 좋았던 것 같다. 항상 그 자리에 있는 사람이 좋다"고 밝히기도 했다.

이병채 인턴기자 lee.byungcha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