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조항리 아나운서 대저택 공개 … "아버지가 무형문화재 1호"

[사진 JTBC 한끼줍쇼]

[사진 JTBC 한끼줍쇼]

KBS 조항리 아나운서가 거주하는 집이 공개돼 눈길을 끌고 있다.

28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한끼줍쇼'에 출연한 강호동과 이수근·이윤석은 서울 평창동에서의 한끼에 도전했다.

이집 저집을 돌아다니다 어느 대저택의 벨을 눌렀고, 집에서 나온 사람은 놀랍게도 조항리 아나운서였다.

강호동은 과거 KBS2TV의 '우리동네예체능'에서 조항리 아나운서와 인연을 맺었다. 조항리 아나운서는 강호동에게 "들어와서 식사 드시라"고 말하며 집으로 안내하려 했다.
[사진 KBS2 해피투게더3]

[사진 KBS2 해피투게더3]

하지만 타방송인 KBS 소속 아나운서인 탓에 조항리 아나운서는 '한끼줍쇼'에 출연이 불가했다. 결국 강호동과 이윤석은 조항리 아나운서의 집에서 밥을 먹지 못한 채 집을 나서야 했다.

하지만 이 과정에서 드러난 조항리 아나운서의 평창동 대저택에 시청자들은 놀라움을 나타냈다. 조항리 아나운서는 과거 '해피투게더3'에 출연해 "아버지는 무형문화재 1호 해금 연주가다. 어머니와 누나 역시 각 각 서양음악과 미술을 하는 예술가"라고 말한 바 있다.

김하연 인턴기자 kim.hayeon@joogn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