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러시아, 에이즈 감염자 100만명 넘어…인구의 1%

러시아에서 에이즈(AIDS) 바이러스(HIV·후천성면역결핍증)에 감염된 환자가 100만 명을 넘어선 것으로 집계됐다.

뉴욕타임즈는 28일(현지시간) 러시아 국립 에이즈센터의 바딤포크로프스키 센터장의 말을 인용해 러시아인의 85만 명이 에이즈 바이러스 보균자 이며, 확인되지 않은 보균자도 최소 50만 명에 달한다고 보도했다.

러시아의 인구가 1억4300만명이라는 점을 감안하면 인구의 1%가 에이즈에 감염돼 있는 것이다.

포크로프스키는 올해 감염 사례가 10만건이 나타났다며 하루 275명 꼴로 감염 증가율이 세계적으로 높은 수준이라고 우려했다.

NYT는 러시아 정부의 에이즈 대응 노력은 미흡하다고 지적했다. 러시아는 에이즈 치료를 위해 해마다 3억3800만 달러의 예산을 배정하고 있는데 대부분 사후 치료에 쓰일 뿐 사전 예방 교육에는 쓰이지 않는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