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올해를 빛낸 기업들] 개인별 피부에 최적화된 ‘맞춤형 화장품’ 선보여

라네즈 브랜드에서 출시하는 마이 워터뱅크 크림은 전문적인 진단을 바탕으로 피부 상태를 분석해 제작하는 맞춤형 스킨케어 제품이다. 해당 서비스는 라네즈 브랜드 홈페이지(laneige.com/kr)를 통한 사전 예약제로 운영된다. [사진 아모레퍼시픽]

라네즈 브랜드에서 출시하는 마이 워터뱅크 크림은 전문적인 진단을 바탕으로 피부 상태를 분석해 제작하는 맞춤형 스킨케어 제품이다. 해당 서비스는 라네즈 브랜드 홈페이지(laneige.com/kr)를 통한 사전 예약제로 운영된다. [사진 아모레퍼시픽]

아모레퍼시픽은 고객 맞춤형 화장품을 판매하고 있다. 라네즈 브랜드의 ‘마이 워터뱅크 크림’은 전문적인 피부 진단을 통해 고객에게 최적화된 맞춤형 화장품을 제공하게 된다. 해당 서비스는 라네즈 명동 플래그십 스토어에서 이용할 수 있다.

아모레퍼시픽

라네즈 브랜드에서 출시하는 마이 워터뱅크 크림(My Water Bank Cream)은 전문적인 진단을 바탕으로 피부 상태를 분석해 제작하는 맞춤형 스킨케어 제품이다. 라네즈 관계자는 “라네즈의 전문 피부 진단 기기 ‘뷰티파인더(Beauty Finder)’를 통해 현재 피부 상태를 정교하게 진단하고 카운슬링과 함께 고객 피부에 최적화된 수분 솔루션을 바탕으로 한 맞춤형 처방 서비스가 제공된다”고 설명했다.

라네즈 명동 플래그십 스토어 3층 ‘스파클링 뷰티바’를 방문하는 고객은 전문가의 카운슬링과 장비 분석을 통해 현재 본인의 피부 유·수분 상태를 진단한다. 해당 데이터를 바탕으로 고객에게 필요한 성분을 선택해 맞춤형 화장품 제조가 진행된다. ▶수분 유지형(Light) ▶수분 리필형(Moisture) ▶수분 장벽 강화형(Ultra Moisture) 등 다양한 고객 피부 타입에 가장 적합한 수분 크림을 만들 수 있으며 완성된 제품은 사용기한, 성분명, 주의사항 등이 포함된 맞춤형 패키지에 담겨 고객에게 제공된다.

피부 진단부터 제품 제조, 포장까지 약 40분 정도 소요된다. 제품 및 서비스 비용은 총 4만2000원이다. 동반자를 포함해 한 번에 최대 두 명이 함께 이용할 수 있는 해당 서비스는 라네즈 브랜드 홈페이지(laneige.com/kr)를 통한 사전 예약제로 운영된다. 고객 맞춤형 화장품 서비스 공간이 될 라네즈 명동 플래그십 스토어 3층에서는 지난 8월 출시한 라네즈 ‘마이 투톤 립 바’ 제조 서비스도 함께 이용할 수 있다.

아모레퍼시픽의 두 번째 맞춤형 화장품 라네즈 ‘마이 워터뱅크 크림’은 식품의약품안전처의 ‘맞춤형 화장품 판매 시범사업’에 참여하면서 출시되었다. 아모레퍼시픽 관계자는 “앞으로도 다양한 고객의 특성과 기호에 맞는 제품과 서비스를 지속해서 출시함으로써 전 세계 고객에게 최적의 사용 경험을 전하기 위한 최선의 노력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아모레퍼시픽은 지난 2015년 5월 고객에게 특별한 경험을 제공하는 아리따움 ‘옴니스토어’를 오픈, 운영 중이다. 온·오프라인 통합 고객 체험을 통해 쇼핑의 편의를 제공하 는 공간이다.

배은나 객원기자 bae.eunna@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