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진아·정승환 유희열에 대해 폭로…"권진아만 예뻐해"

[사진 `최파타` 캡처]

[사진 `최파타` 캡처]

가수 이진아와 정승환이 소속사 대표 유희열의 권진아 편애를 고백해 웃음을 자아냈다.

27일 SBS 라디오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는 이진아와 정승환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두 사람은 유희열의 '권진아 사랑'을 언급했다.

최화정은 이진아와 정승환이 같은 소속사 동료인 권진아, 샘 김과 모두 'K팝스타' 시리즈 출신임을 언급했다. 이진아와 정승환은 청취자들도 안테나 소속 가수들끼리 자주 보냐는 질문에 "회사에 있으면 매일 본다"며 "일 없어도 연습하러 간다"고 대답했다.

이어 최화정은 소속사 대표 프로듀서인 유희열이 네 명 중 누구를 제일 예뻐하냐고 질문했다. 이진아와 정승환은 "권진아를 조금 더 예뻐하는 것 같다"고 입을 모았다. 최화정 역시 "예전에 샘 김이 나왔는데 똑같이 말한 것 같다"고 거들었다.

이병채 인턴기자 lee.byungcha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