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크리스마스 맞아 두 딸 보러 가던 아빠, 교통사고로 사망

[사진 데일리메일 캡처]

[사진 데일리메일 캡처]

크리스마스를 맞아 두 딸을 만나러 가던 아빠가 숨진 안타까운 사연이 공개됐다.

26일 영국 데일리메일은 크리스마스에 숨진 남성의 사연에 대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영국 루턴에 사는 남성 로스 카울링(Loss Cowling, 37)은 집 근처에서 끔찍한 교통 사고를 당했다. 구급차가 급히 출동했지만, 그의 생명을 구할 수 없었다.

로스는 크리스마스를 맞아 가족들을 보러 가는 길에 변을 당한것으로 알려져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로스에게는 10살, 8살의 두 딸이 있었다. 아빠를 기다리던 두 딸은 크리스마스에 아빠가 죽었다는 충격적인 소식을 들어야만 했다.

사건을 담당하는 경찰은 운전자의 과실 여부를 조사하고 있다며 "이번 사건을 목격한 사람은 누구든 연락달라"고 밝혔다.

이병채 인턴기자 lee.byungcha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